?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평양 옥류관이 서울 한복판에?

‘2018 대한민국 라면박람회’ 6월 8일 코엑스서 개최

북한라면 특별전시관과 국내산 프리미엄 면류기획전도 마련

 

 

ㅓ_1_~1.JPG

 

 

전 세계 각국의 라면을 한자리에서 맛볼 수 있는 국내 최대 라면축제 ‘2018 대한민국 라면박람회’가 6월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라면박람회는 해외와 국내의 다양한 라면을 맛볼 수 있는 기회는 물론 특별 기획전도 준비되어 라면마니아는 물론 자녀를 동반한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평양 옥류관이 서울 한복판에?...북한라면 특별전시관 마련

 

특히 올해는 남북정상회담과 6.12 북미정상회담으로 인한 새로운 평화시대 기류에 발맞춰 문화교류의 일환으로 북한식품 특별전시전이 마련되었다. 라면박람회사무국은 코엑스 C홀 전시장 내 특별전시관 ‘옥류관’을 설치해 북한의 라면을 비롯한 식료품과 화폐, 의류, 생필품, 사진, 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전시한다. 북한 주민들이 실생활에서 즐겨먹는 대표 간이음식을 한정 수량 프로모션으로 판매도 진행하고 북한 현지에서 공수한 콩으로 만든 인조고기와 두부밥, 퐁퐁이떡을 직접 맛볼 수 있는 기회다. 또 북한 문화예술단 출신의 새터민들이 전시장에서 흥겨운 우리 가락에 맞춘 북한 전통 춤사위 공연도 펼친다. 서울 한복판에서 경험하는 북한 생활의 축소판에 중장년층에게는 지난 세기를 추억하는 진한 향수를, 청소년들에게는 북한의 실상을 체감할 수 있는 좋은 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홍휘선 라면박람회사무국 기획실장은 “남북 관계개선 흐름에 맞춰 새로운 협력 시대를 기대하며 문화교류에 일조하고자 이번 북한라면 특별전시전 옥류관을 기획했다. 올 하반기에는 라면박람회의 콘텐츠가 아닌 별도의 북한박람회를 기획해 장기간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국내산 프리미엄 면류기획전...일본 라멘 뛰어넘는 건강요리 라면의 재발견!

 

저렴하고 조리가 손쉬운 인스턴트 라면은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지만 건강한 음식이라는 인식과는 거리가 멀다. 대량생산 공정으로 익숙한 맛과 가격을 맞추다보니 영양성분이 부족하고 나트륨 함량은 과다해지기 쉬운 탓이다. 반면 일본의 라멘은 세계적으로 엄연히 하나의 훌륭한 요리로 대접받는다. 생라면과 인스턴트라는 차이가 있지만 분명 우리나라 라면업계가 글로벌 시장에서 도전받는 부분이다. 올해 라면박람회에서는 이 같은 간극을 좁혀 나가고자 국내산 프리미엄 면류기획전을 선보인다.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원으로 마련된 이번 면류기획전은 국내산 원료를 50% 이상 사용한 면류 제조기업 15개사가 참여한다. 밀알영농조합, 새롬식품, 뉴그린 식품, 효자원 식품, 금농, 맥소반, 이가자연면, 착한음식, 현농, 새만금유기농꾸지뽕, 참쌀식품, ㈜미정, 양선식품, 들찬밀드림농업회사법인, 그린맥스영농조합법인 등이다.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과 박성우 과장은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라면박람회’가 국내·외 라면 산업의 트렌드를 공유하고 소비자와 소통하는 대표적인 행사로 자리매김하기 바란다”며, “특히, 이번 ‘프리미엄 면류 기획전’을 통해 국산 원료를 사용한 면류 제품들이 소개되는 만큼, 이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고 보다 다양한 제품 개발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행사개요>

행 사 명 : 2018 대한민국 라면박람회

행사기간 : 2018. 6. 8(금) ~ 10(일)

행사장소 : 삼성동 코엑스 C홀

행사구성 : 국내/해외 라면 기업관, 조리판매관, 특별전시관, 체험관, 식품&디저트관 등

행사주최 : KBS미디어

 

 

 


CLOSE